두산밥캣 북미 R&D 센터, ‘친환경 건물’ 인증
두산밥캣 북미 R&D 센터, ‘친환경 건물’ 인증
  • 박재구 기자
  • 승인 2018.04.09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 절감, 사무공간 효율적 조성 인정받아

▲ 두산밥캣 엑셀러레이션 센터.
두산밥캣은 미국 노스다코다州에 위치한 첨단 R&D 센터인 ‘액셀러레이션(Acceleration) 센터’가 미국 그린빌딩위원회(USGBC)에서 부여하는 친환경 건물 인증인 ‘LEED(Leadership in Energy and Environmental Design)’를 획득했다고 9일 밝혔다.

‘LEED’는 국제적으로 통용되는 녹색 건물 인증제도로 건물의 친환경 디자인과 혁신성, 실내 환경 품질 등 건물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엄격하게 평가해 부여된다.

‘두산밥캣 액셀러레이션 센터’는 자연광을 최대한 활용해 에너지 효율을 높인 것이 특징이며, 저공해 자동차 전용 주차시설 및 원격 오피스 구축 등으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두산밥캣 관계자는 “이번 인증 획득은 에너지 절감과 쾌적한 사무공간 조성을 위해 꾸준히시설 투자를 해온 결과”라며 “이러한 환경 친화적 노력이 북미 소형 건설기계 1위 지위를 공고히 하는 경쟁력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두산밥캣은 2015년 북미 소형 건설기계 사업의 R&D 거점 확보를 위해 미국 노스다코다州비즈마크(Bismarck) 지역에 약 2,800만 달러를 투자해 액셀러레이션 센터를 설립했다. 아울러 주력시장인 북미 외에도 EMEA(Europe, Middle East and Africa) 지역의 시장 확대를 위해 2014년 체코 도브리스(Dobris)에 이노베이션(Innovation) 센터를 오픈하고 글로벌 R&D 역량 강화에 힘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