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원전, ‘어린이날 드림페스티벌’ 개최
고리원전, ‘어린이날 드림페스티벌’ 개최
  • 박재구 기자
  • 승인 2018.05.08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문화공연과 체험부스 마련해 아이들에게 즐거움 선사

▲ 한국수력원자력(주)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노기경/이하 고리원전)는 제96회 어린이날을 맞아 약 3,000여명의 어린이와 지역주민이 참여한 가운데 ‘2018 어린이날 드림 페스티벌’ 행사를 개최했다.
한국수력원자력(주)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노기경/이하 고리원전)는 제96회 어린이날을 맞아 약 3,000여명의 어린이와 지역주민이 참여한 가운데 ‘2018 어린이날 드림 페스티벌’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미래 사회의 주역인 지역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5일 하루 고리원전 일대에서 다양한 문화공연과 체험부스 등을 통해 아이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고리원전 홍보관 앞 특설무대에서는 매직콘서트를 시작으로 저글링 퍼포먼스, 재활용 악기 콘서트, 퓨전국악 공연, 버스킹 공연 등이 진행됐다. 홍보관에서는 4D 어린이 애니메이션이 매시간 상영됐으며, 홍보관 앞 광장에서는 도자기·캔들 만들기, 네일·풍선 아트 등 다양한 체험부스가 운영돼 어린이들의 큰 관심을 끌었다.

이번 행사에서 최고의 인기를 얻은 것은 야외축구장에 설치된 초대형 에어바운스 놀이동산이다. 평소 마음껏 뛰어놀 공간이 부족했던 어린이들이 여러 가지 모양의 대형 에어바운스 기구에서 신명나게 뛰어 놀며 어린이날을 만끽했다.

주민들의 참여도 적극적이었다. 40여 개의 기장군 자원봉사센터와 사회적기업이 플리·프리마켓에 참여해 지역주민들이 필요한 물품을 저렴하게 구매하거나 교환하게 했다. 수익금 중 일부는 장애인 복지단체에 기부된다.

노기경 고리원자력본부장은 “많은 어린이들에게 특별한 선물이 된 것 같이 기쁨과 보람을 느낀다”며 “고리본부는 앞으로도 더 유익한 프로그램을 준비해 지역주민들과 소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