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싱가포르, 스마트그리드 등 에너지 협력에 합의
한-싱가포르, 스마트그리드 등 에너지 협력에 합의
  • 박해성 기자
  • 승인 2018.05.16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2018. 5. 15(화,현지시간) 싱가포르 통상산업부(MTI) 장관 집무실에서 찬 춘 싱(Chan Chun Sing) 싱가포르 통상산업부 장관과 ‘한-싱가포르 산업통상장관 회담’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싱가포르를 방문한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산업, 에너지, 통상·무역 전반에서 싱가포르와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싱가포르를 방문한 백 장관은 15일 싱가포르 찬 춘 싱(Chan Chun Sing) 통상산업부 장관과 한-싱 산업통상장관회담을 개최하고, 4차 산업혁명 공동 대응, 액화천연가스(LNG) 등 에너지 협력, 자유로운 교역질서 구축을 위해 양국이 공동 노력할 것에 합의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특히 스마트그리드(에너지자립섬 등) 등 에너지 신산업, 액화천연가스(LNG) 협력 등을 위해 양국 정부가 구체적 논의에 착수하기로 합의했으며, 에너지 분야에 4차 산업 기술을 접목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해 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