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硏, 세계 표준의 날 ‘산업포장·장관상’ 수상
전기硏, 세계 표준의 날 ‘산업포장·장관상’ 수상
  • 박재구 기자
  • 승인 2018.10.11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승욱 책임연구원 ‘산업포장’, 이종선 책임·이순우 선임연구원 ‘산업부 장관상’ 수상
엄승욱 책임연구원 ‘산업포장’, 이종선 책임·이순우 선임연구원 ‘산업부 장관상’ 수상
엄승욱 책임연구원 ‘산업포장’, 이종선 책임·이순우 선임연구원 ‘산업부 장관상’ 수상

 

한국전기연구원(원장 최규하)이 11일 코엑스에서 열린 ‘세계 표준의 날’ 시상식에서 국가표준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아 산업포장과 산업부 장관상 수상자를 잇달아 배출했다.

전기연구원 전지연구센터 엄승욱 책임연구원은 이차전지 분야의 IEC(국제 전기기술 위원회) 및 ISO(국제표준화기구) 전문가로 13년간 활동하면서 의장 및 프로젝트 리더를 수행하는 등 우리나라의 국제 표준화 위상을 높인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전기차, 철도, IT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이차전지 국제 표준을 주도하며 25건의 KS(한국산업규격)를 국제 표준과 부합시키며 KS의 선진화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KERI 스마트그리드기기시험실 이종선 책임기술원은 산업용 변성기 분야에서의 단체표준 제·개정 개발 활동을 통해 국가 산업 경쟁력 제고에 기여한 공적을, 전기정보망연구센터 이순우 선임연구원은 전력분야 자동 수요반응을 위한 표준 통신장치를 개발하고 국내 최초로 국제 인증을 획득한 실적을 인정받아 산업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한편 ‘세계 표준의 날'은 국제표준화기구(ISO)가 민간부문의 표준화 촉진과 국가표준의 선진화 도모 등을 위해 1970년 처음 제정했다. 전 세계 170여 개국이 국가별로 기념식을 개최하고 있으며, 우리나라는 지난 2000년부터 국가표준의 발전에 기여한 개인과 단체에 대해 정부가 나서 포상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