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협회, ‘2018 전기연감’ 발간
전기협회, ‘2018 전기연감’ 발간
  • 박재구 기자
  • 승인 2018.12.03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소에너지 챕터 신설 등 총 10편으로 구성
‘2018 전기연감’ 표지.
‘2018 전기연감’ 표지.

정부가 2030년까지 신재생에너지 비중을 20%까지 확대하겠다고 발표한 가운데 미래 동력원으로 부각되고 있는 태양광, 수소에너지 등의 동향 예측과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 건설 현황 등을 알 수 있는 전기연감이 발간됐다.

대한전기협회(회장 김종갑)는 전력산업계의 유일한 총서인 ‘2018 전기연감(통권 54호)’을 발간했다고 3일 밝혔다.

‘전기연감’은 지난 1년간 각 분야별 현황, 사업실적과 계획·전망 등이 각 해당분야의 권위 있는 전문가들에 의해 집필됐으며, 각종 국내외 전력통계를 체계적으로 수록하고 있다.

이번에 출판된 ‘2018 전기연감’은 총 1,295페이지에 달하며 ▲총론 ▲전력산업 ▲원자력발전산업 ▲에너지신산업 ▲외국의 전력산업 ▲전기기기산업 ▲전기관련사업 ▲연구개발 및 기술교육 ▲전자·ICT산업 ▲통계 등 총 10편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기후변화 대응, 미래 에너지 개발, 에너지 안보 등 에너지 분야의 주요 현안을 효과적으로 해결키 위해 지난해 신설한 에너지신산업 챕터에 최근 떠오르고 있는 수소에너지 분야를 추가했다.

전기협회 관계자는 “해를 거듭하면서 수록 내용을 더욱 충실하게 보강함으로써 전기연감의 이용범위가 점차 확장되고 있다”며 “국내 전기인들에게 유용한 지침서로 활용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