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희망 愛너지로 사회적 가치’를 선도
중부발전, ‘희망 愛너지로 사회적 가치’를 선도
  • 한윤승 기자
  • 승인 2018.12.28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사 공동 사회공헌 기금 조성, 에너지 복지 실현
에너지 취약계층 사랑의 좀도리 안전나눔 활동 시행
한국중부발전(주)(사장 박형구) 노동조합과 회사 측은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공동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과 지역상생 업무협약’을 체결하는등 국민의 에너지 기본권 지키기에 나섰다. 김신형 중부발전 관리본부장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 하고 있다.
한국중부발전(주)(사장 박형구) 노동조합과 회사 측은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공동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과 지역상생 업무협약’을 체결하는등 국민의 에너지 기본권 지키기에 나섰다. 김신형 중부발전 관리본부장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 하고 있다.

희망 너지로 한국중부발전()이 국민의 에너지 기본권을 지킵니다.”

매년 12월이 되면 사회적 약자에 도움을 요청하는 사랑의 종소리가 울려 퍼진다. 특별히 이중에서도 우리 사회의 가장 낮은 곳에 사회적 약자를 향한 관심과 사랑을 전달하기 위하여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과 한국중부발전노동조합(위원장 이희복)은 노·사가 공동으로 사회공헌 기금 5억 원을 조성해 사회적 가치실현과 지역상생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중부발전 노사는 사회적 약자의 복지증진을 위한 사회복지서비스 시설에 이동식 세탁차량과 승합차 4대 지원 보령·서천지역에 공기청정기 207대 보급 동절기 난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계층에 난방기 구매 등 약 73,000만원 규모를 우선 지원했다.

또한, 중소기업 지원사원 성과공유금 4,000만 원과 중부발전 매칭그랜트 4,000만 원을 합한 8,000만 원의 재원을 활용해 보령·서천 영세 소상공인 사업장 36개소 사회복지시설 14개소 에너지 취약가구 152가구에 동절기 에너지 빈곤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고효율 난방물품을 지원했다.

중부발전은 2012년부터 매년 민관 협업으로 사랑의 좀도리 안전나눔활동을 시행하고 있는데 지난 530일 웅천 전통시장에서 펼친 사랑의 좀도리 안전나눔활동은 전통시장 화재예방을 위한 전기가스설비 점검과 화재 시 초동조치를 위한 세대별 단독 경보형 화재감지기 설치 및 소화기 비치, 시장 상인들과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무료 기초건강검진 및 건강보건교육 안전보건 캠페인 등을 시행했다.

웅천 전통시장 상인회 관계자는 오래된 상가가 많아 작은 화재 사고들이 빈번해 항상 불안했는데 이번 안전나눔 활동으로 상인 모두가 안심하게 되는 계기가 되었다며 감사함을 전했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에너지 공기업으로서 다양한 분야에서 전문역량을 갖춘 인력과 기술로 에너지 대전환 시점에서 중부발전의 특화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발굴함으로써 국민행복을 달성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실현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