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硏 SNS 과학콘텐츠, ‘3년 연속 100만 조회수’ 돌파
전기硏 SNS 과학콘텐츠, ‘3년 연속 100만 조회수’ 돌파
  • 박재구 기자
  • 승인 2020.07.30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기정통부 산하기관 중 가장 많은 6개 SNS 채널 운영…과학기술 분야 국민소통 최고기관 증명
한국전기연구원의 SNS 과학콘텐츠 조회수가 3년 연속 100만 뷰를 돌파했다.
한국전기연구원의 SNS 과학콘텐츠 조회수가 3년 연속 100만 뷰를 돌파했다.

 

한국전기연구원(원장 최규하/이하 KERI)의 SNS 과학콘텐츠 조회수가 3년 연속 100만 뷰를 돌파했다.

KERI는 2018년 처음으로 SNS 콘텐츠 조회수 100만 뷰를 달성한 데 이어 지난해 132만 뷰를 기록하며 30%가 넘는 성장률을 달성했다. 올해는 7월까지만 벌써 100만 뷰를 돌파하며 높은 실적을 달성했던 지난해보다도 20% 이상 더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KERI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 중 가장 많은 6개의 SNS 채널(블로그, 포스트,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네이버TV)을 기반으로 국민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과학적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는 소통 공간을 마련하고 있다. 특히 ‘전기를 알고(知it), 지혜롭게 활용하자(智it)’라는 뜻의 ‘찌릿찌릿(知it智it)’ 슬로건을 기반으로 귀여운 마스코트 ‘꼬꼬마케리’를 활용해 일상생활과 밀접한 소재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며 2만 명 이상의 고정팬(팔로워)을 보유하는 등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올해는 전기기술과 관련한 국민안전 콘텐츠가 높은 관심을 받았다. ▲무서운 코로나! 전자레인지로 지폐·마스크를 소독할 수 있을까? ▲겨울철 난방기기, 멀티탭에 꽂으면 안 되는 이유 ▲전기 감전 피하려면 ‘오른손’과 ‘손등’을 활용하세요! ▲우리집 지킴이 ‘디지털 도어락’의 고장 원인, '이것'? ▲전기차가 벼락 맞으면 어떻게 될까? 등 시의적절하면서도 전기와 관련한 안전상식을 쉽고 재미있게 전달하며 높은 조회수를 기록했다.

또한 KERI는 ▲100% 충전된 스마트폰, 계속 꽂아 두는 것이 좋을까? ▲나라별 콘센트 모양이 다른 이유 ▲정전기가 많이 발생하는 원인 등 누구나 한 번쯤 궁금해 했을 의문점에 대한 답을 명쾌하게 내려주는 생활밀접형 콘텐츠는 물론 ▲갑작스런 정전사고의 주범, 까치와의 전쟁 ▲밤에 더 저렴한 전기, 똑똑하게 활용하는 법! ▲테슬라 vs 에디슨, 끝나지 않은 전류전쟁(current war) 등 일반인에게 어려울 수도 있는 전기기술을 쉽고 재미있게 소개하는 상식 콘텐츠도 선보이며 많은 관심을 받았다.

아울러 연구원의 성과를 웹툰과 애니메이션과 같은 다양한 포맷으로 자연스럽게 녹여내어 콘텐츠 이해도를 높이는 등 SNS 채널을 통해 국내 유일 전기전문 연구기관 KERI의 역할과 책임을 국민에게 널리 알리는 역할을 했다.

이러한 노력으로 KERI의 SNS 채널은 ▲2년 연속 대한민국 SNS대상 최우수기관 선정(2018-2019) ▲대한민국 인터넷소통대상 수상(2018)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대상 수상(2018) 등 온라인 소통 분야에서 국내를 대표하는 각종 시상식을 휩쓸며 강한 존재감을 과시했다.
 
최규하 KERI 원장은 “3년 연속 100만 뷰를 달성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사랑을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전기와 관련한 각종 상식과 정보가 필요한 사람이면 누구나 가장 먼저 KERI SNS를 떠올리고 찾아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KERI는 3년 연속 과학콘텐츠 조회수 100만 뷰를 기념하는 감사 이벤트를 8월 중 실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관악구 신림로 354, 동아빌딩 511호
  • 대표전화 : 070-4147-4142
  • 팩스 : 070-4147-41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재구
  • 법인명 : 발전산업신문
  • 제호 : 발전산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2416
  • 등록일 : 2013-01-10
  • 발행일 : 2013-01-10
  • 발행인 : 박재구
  • 편집인 : 박재구
  • 충청지사 : 충청남도 보령시 중앙로 180 동부APT상가 208호
  • 발전산업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발전산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gnkorea@gmail.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