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라스콥코 렌탈, 친환경 전기 구동 부스터 ‘PBE 1600’ 첫선 
아트라스콥코 렌탈, 친환경 전기 구동 부스터 ‘PBE 1600’ 첫선 
  • 박재구 기자
  • 승인 2021.12.07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젤 아닌 전기구동 방식으로 요소수 대란 속에 확실한 친환경 대안책 제시
아스트라콥코의 전기 구동 방식의 이동식 무급유식 부스터 ‘PBE 1600’.
아스트라콥코의 전기 구동 방식의 이동식 무급유식 부스터 ‘PBE 1600’.

컴프레셔 및 압축공기 시스템의 글로벌 선두기업 아트라스콥코는 최근 이어지고 있는 요소수 대란 속에 전기 구동 방식의 이동식 무급유식 부스터 ‘PBE1600’을 렌탈 사업부를 통해 국내 최초로 선보였다고 밝혔다.

부스터는 스크류 컴프레셔에서 토출된 압축공기의 압력을 높여주는 산업용 장비로 압축된 공기뿐 아니라 질소 및 가스의 압력 또한 높일 수 있다. 이번에 출시된 ‘PBE 1600’은 전력만 연결하면 언제 어디서나 운용할 수 있는 전기 구동 방식이며 이동이 용이하다. 디젤 연료가 필요치 않기 때문에 배기가스가 배출되지 않는 것은 물론 최근 극심한 요소수 부족 상황 속에서 시장의 니즈를 반영한 최고의 대안책이 될 전망이다.

장비 사이즈도 크게 줄었다. ‘PBE 1600’은 기존 디젤 구동방식의 ‘PNS 1250’보다 최대 40% 컴팩트한 사이즈로 개발돼 작업 공간이 협소한 현장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아트라스콥코가 자체 제작한 VSD(Variable Speed Drive) 기술이 적용돼 어떠한 운전 환경에서도 우수한 안정성을 제공한다. 특히 공정 상황에 맞춘 가변 운전을 통해 전력소비를 크게 줄임으로써 에너지절감에 획기적인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이번에 출시한 ‘PBE 1600’은 아트라스콥코 렌탈 사업부의 이동식 전기 컴프레셔 ‘PTE 1600’과 함께 구동할 경우 PTE 1600이 구현할 수 있는 10bar의 압축 공기를 최대 25bar까지 압축할 수 있어 원하는 공정에 맞게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다. 부스터를 가동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압축된 공기가 인입돼야 하기 때문에 컴프레셔와 부스터를 하나의 렌털 상품으로 구성해 고객들의 선택의 폭을 넓혔다는 평을 얻고 있다.

‘PBE 1600’는 4~10bar의 질소, 가스 또한 12bar에서 25bar까지 압축할 수 있다. 최대 유량은 1600cfm이다.

아트라스콥코 코리아 렌탈 사업부 매니저 요리스 드 리빅(Joris De Leebeeck)은 “PBE 1600은 아트라스콥코가 지향하는 지속가능성 전략이 잘 반영돼 개발됐으며 국내 산업계의 탄소 배출 절감에 기여할 만만 친환경적인 제품”이라며 “구매하지 않고 빌려 쓰는 렌탈 개념의 솔루션으로 초기 투자비용을 크게 줄이고, 유지관리 서비스까지 제공받는 뛰어난 운영 효율성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한편 아트라스콥코 렌탈 사업부는 공기, 전력, 질소, 증기가 필요한 산업 현장에 고객 맞춤형 임시 솔루션을 제공하는 사업부로 무급유식 컴프레셔 및 부스터, 질소 발생기, 이동식 발전기 등 다양한 제품 포트폴리오에 걸쳐 렌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신뢰도 높은 아트라스콥코의 최신 장비들을 24시간 언제든 전화 한 통화로 빠르게 제공받고, 원스톱 유지보수 관리까지 더해 단기간의 작업 현장 혹은 임시 솔루션이 필요한 곳에 유용하다.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황새울로360번길 21, 신영팰리스타워 10층 R1013호
  • 대표전화 : 031-707-201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재구
  • 법인명 : 발전산업신문
  • 제호 : 발전산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2416
  • 등록일 : 2013-01-10
  • 발행일 : 2013-01-10
  • 발행인 : 박재구
  • 편집인 : 박재구
  • 충청지사 : 충청남도 보령시 중앙로 180 동부APT상가 208호
  • 발전산업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발전산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gnkorea@gmail.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