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에너빌리티, ‘극한소재 사업’ 가속화
두산에너빌리티, ‘극한소재 사업’ 가속화
  • 박재구 기자
  • 승인 2022.09.22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에 조성되는 ‘극한소재 실증연구단지’와 시너지 기대

두산에너빌리티는 창원시에 추진 중인 ‘극한소재 실증연구단지’ 조성에 힘입어 극한소재 사업 속도를 높이겠다고 9월 22일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재료연구원이 추진하는 ‘극한소재 실증연구단지’는 내년부터 2028년까지 창원시 진해구 여좌동 옛 육군대학 터 7만8080㎡에 조성된다.

극한소재는 초고온, 극저온을 비롯해 압력·충격·방사능·부식 등 특정 극한환경을 견디는 소재를 뜻한다. 두산에너빌리티는 가스터빈(초고온, 산화, 부식), SMR(방사능, 충격), 수소(극저온, 충격), 3D프린팅(강도, 산화, 부식) 등 주요 사업에서 극한소재 활용을 확대하고 있다.

두산에너빌리티 전략·혁신부문 송용진 부사장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재료연구원이 추진하고 경상남도, 창원시 등 지자체의 지원으로 구축하는 국내 첫 극한소재 연구개발 및 실증 인프라를 환영한다”며 “앞으로 극한소재 실증연구단지를 중심으로 유기적인 산·학·연 협력 클러스터가 조성되고, 이를 통해 기술개발 성과 검증은 물론 극한소재 산업도 더욱 활성화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두산에너빌리티는 9월 21일부터 이틀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KIMS TECHFAIR 2022’에 참가해 극한소재 사업 현황 및 계획에 대해 소개했다. 한국재료연구원이 주최하는 ‘KIMS TECHFAIR’는 재료기술에 대한 최신 동향을 공유하는 자리다.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황새울로360번길 21, 신영팰리스타워 10층 R1013호
  • 대표전화 : 031-707-201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재구
  • 법인명 : 발전산업신문
  • 제호 : 발전산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2416
  • 등록일 : 2013-01-10
  • 발행일 : 2013-01-10
  • 발행인 : 박재구
  • 편집인 : 박재구
  • 충청지사 : 충청남도 보령시 중앙로 180 동부APT상가 208호
  • 발전산업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발전산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gnkorea@gmail.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