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원자력연료, 동반성장 ‘우수’ 달성
한전원자력연료, 동반성장 ‘우수’ 달성
  • 박재구 기자
  • 승인 2018.03.07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 공공기관 동반성장 추진실적 평가’ 최고등급 달성

▲ 한전원자력연료 본사 전경.
한전원자력연료(사장 정상봉)는 중소벤처기업부와 동반성장위원회가 주관하는 ‘2017년도 공공기관 동반성장 추진실적 평가’에서 기타공공기관으로는 유일하게 최고등급인 ‘우수’ 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한전원자력연료는 중소 협력사와의 상생이 곧 품질경쟁력 향상과 고객 신뢰로 이어진다는 CEO의 경영철학에 따라 지난해 ▲맞춤형 기술지원 및 현장교육을 위한 ‘동반성장 지원기동반’ 운영 ▲동반성장 투자재원 출연 ▲협력사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한 성과공유제 확대 시행 ▲중소기업 개발기술 보호를 위한 특허출원 및 기술임치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아울러 미국 웨스팅하우스社, 브라질 INB社 등에 원자력연료 핵심부품을 협력사와 공동으로 수출해 오고 있으며, 2017년에는 29억원의 공동 해외수출 성과를 달성한 바 있다.

정상봉 한전원자력연료 사장은 “이번 동반성장 우수 등급 달성은 협력사와 회사가 함께 일궈낸 큰 성과”라며 “앞으로도 회사의 사업영역과 연계한 다양한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통해 협력사들과의 상생은 물론 이를 통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는 등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매년 실시되는 ‘공공기관 동반성장 추진실적 평가’에서는 58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동반성장 이행 실적, 협력 중소기업의 체감도 등을 조사해 4개 등급(우수, 양호, 보통, 개선)으로 평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