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훈 사장, “지역경제 활성화 힘쓸 것”
정재훈 사장, “지역경제 활성화 힘쓸 것”
  • 박재구 기자
  • 승인 2018.04.16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 전통시장 방문 등 경주시 기관 및 상인회와 소통행보

▲ 지난 13일 정재훈 한수원 사장(왼쪽)이 경주성동시장을 방문해 상인회와 대화의 시간을 갖고 시장을 둘러보고 있다.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주) 사장이 지역과의 소통에 나섰다. 정 사장은 지난 9일 경주중앙시장을 방문해 상인연합회로부터 어려움을 청취하고 시장 활성화 방안을 논의한 데 이어 13일에는 경주성동시장을 방문해 상인회와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정 사장은 “경주시내 상권 활성화를 위해 매월 장보기 행사를 시행하고, 구입한 물품은 관내 소외계층에 기부하는 등 지역상권 활성화와 주민 복지증진에도 힘쓰겠다”고 밝혔다. 또한 “지역주민과 만나는 자리도 자주 마련하겠다”며 지역과의 소통의지를 나타냈다.

이어 정 사장은 시장 내 식당으로 자리를 옮겨 앞으로 한수원의 변화와 성장을 이끌 TF팀원들과 간담회를 갖고 본인의 혁신방향과 취지를 공유했다.

아울러 정 사장은 이날 경주경찰서와 경주상공회의소를 각각 방문해 배기환 서장, 최순호 회장과 인사를 나누고 “한수원이 경주기업으로서 경주와 상생 발전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정 사장은 이날 오전에는 월성원자력본부를 찾아 사용후핵연료 건식저장시설 현장에서 현안사항을 점검하고, 월성 1호기 주제어실을 찾아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후 토크콘서트 형식의 간담회를 통해 직원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대화를 나누며 안전한 원전 운영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