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스마트오피스’ 구축…4차 산업혁명 선도
한전, ‘스마트오피스’ 구축…4차 산업혁명 선도
  • 박재구 기자
  • 승인 2018.03.12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oT, 모바일 등 최신 ICT 적용…일하는 방식 혁신 및 업무효율 향상

▲ 지난 9일 서울 서울지역본부 강북성북지사에서 열린 ‘에너지절약형 스마트오피스’ 개소식에 참석한 김동섭 한전 신성장기술본부장(첫째 줄 오른쪽 5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전력공사(사장직무대행 김시호/이하 한전)는 지난 9일 한전 서울지역본부 강북성북지사에 ‘에너지절약형 스마트오피스’를 시범 구축하고 개소식을 개최했다.

첨단 ICT 기술과 한전 에너지관리시스템(K-BEMS, KEPCO 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을 접목한 ‘에너지절약형 스마트오피스’ 구축사업은 사무실 에너지관리가 가능한 신개념의 스마트오피스 모델을 확보하는데 있다.

스마트오피스 융합 모델은 IoT 기술을 통해 미사용중인 사무실내 OA 기기 및 조명을 제어해 전력소비를 줄이고 태양광 재생에너지를 스마트오피스용 OA기기 전원으로 활용하는 시스템이다. 또한 재택근무 등 원격업무가 가능토록 OA환경을 개선하고, 직원들이 출장 등 이동시에도 스마트폰으로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했다.
 
김동섭 한전 신성장기술본부장은 “이번에 구축한 스마트오피스는 그동안 한전에서 개발한 에너지관리 특화기술과 스마트오피스 구축기술이 융합한 모델”이라며 “이번 사업을 바탕으로 관련기술을 더욱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